직접민주통치해야!
> 종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독실황] 전 Leiden 대학교 초빙교수 김명신씨 "성도 여러분! 정의를 겅물같이 흐르도록 하는 데는, 진보와 보수가 따로 없고, 좌와 우가 따로 없습니다. 음지에서 고통받는 이웃의 아픔을 같이 생각해 봅시다"
 
국제타임스
 
 
2018년 9월 10일 오후 청와대 사랑채 앞

 
기사입력: 2018/09/10 [15:58]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하나님께서 애독하시는 국제타임스
이전 1/8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