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뭐 이리 세상이 더럽습니까? 우리는 여야·상하·좌우 관계없이 취재·편집, 고소·고발·투쟁한다. 인간의 개념과 탄생의 이유와 삶의 목적을 알려주겠다. 우리는 하나님만 경외하는 무소불위 천하무적이다. 당신들이 정권 잡아서 뭐 하겠다는 거냐! 설교하지 말라.
걸레국회, 걸레법원, 걸레정당, 걸레검찰, 걸레경찰 등 공직자와 걸레기자 범죄 긴급신고 '000'으로 합시다. 출동은 군에서 하면 좋겠습니다. 각 정당과 정치인은 본래 '노가리'다. 힘차게 신나게 두들겨 패자! 씨버버리자. 죠지면 된다.
 
국제타임스
 
 
불의한 공직자에 페널티..국민소환제 도입해야" 신상돈 "일 더럽게 하는 공직자에 페널티..여군이 나서야"

여자도 국방의 의무가 있다. 여군공직자감시사령부 창설이 공직기강 확립의 초석이다. 반성하는 직업여성 우대하자. 인간의 개녑과 삶의 목적은 하나다.


국제타임스는 국제단체인 국제감시단·신국제연합·국제포럼·신국제연맹·국제언론인회·국제선교회, 공동발행입니다.


국제타임스 기자 및 국제단체 단원 모집…"여야·상하·좌우 관계없이 취재·편집, 고소·고발·투쟁합니다" '순수민간조직' 국제언론인회·국제감시단 "우리는 하나님만 경외하는 무소불위 천하무적입니다. 직접민주주의"


기자는 기독인으로써 일반취재·편집·사진취재·영상촬영취재·고소·고발 등 다재다능해야하고 실전무술에 능해야 합니다. 매일 1시간 이상 기도합니다. 물론 해외 근무자는 우대합니다. 1일 3선 각오로 출근합니다. 어떠한 불의도 용납하지 않습니다. 특히 사이비 기자와 경찰, 소탕해야 합니다.


응시원서는 자필 이력서를 wbctimes@hanmail.met로 접수시키면 됩니다.
접수기한은 8월 31일까지입니다.
서류심사후 합격자에 한해 개별 통보합니다.


상기 단체 단원 모집합니다.

자격은 몸과 마음이 건강한 사람이면 됩니다.

자세한 사항은 wbctimes@hanmail.net로 연락바랍니다.


 
기사입력: 2019/08/01 [19:47]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민간인 여러분 국가가 내려준 칼끝을 공직자들과 재벌들에게 겨눕시다
이전 1/32 다음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등록번호:서울아01027|등록일자: 2009년 11월 13일
|회장;김원철|부회장;김종길|발행인:신상돈|편집위원장;김동수|주필:천상기|편집국장:주하영|본 신문의 기사 내용과 사진의 관계는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실황 영상 내용 등은 본 신문의 뜻과는 무관합니다. 본 기사 외에 발언 내용들은 발행인 시위-집회 발언 초안들입니다. E-mail - wbctimes@hanmail.net 주소: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503-504호 :02-3148-0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