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명][우리는 오직 하나님 편이다] 홍준표 씨 "나경원 씨, 당의 내일을 위해 그만 사퇴 하는 것이 옳다"…"황교안 씨는 긴급 채포해야 한다. 야당, 시간이 없다" 국제언론인회 "이재용 씨 삼성 제품 불매운동이 홍 씨 살길이다"
하늘이 도와주지 않으면 대통령 돼도 죽는다. 자유당 노와 사 모두 파기해야 우파 산다. 강아지나 집토끼는 눈 뜨는 데 오래 걸린다. 솔직히 말하면 우리도 떡잎을 보고야 알았습니다. 그동안 속고 산거죠..
 
홍준표(자유한국당 前 대표) 페이스북
 
 

하나님께서 편이 되어주시면 백전 백승입니다. 이겨 논 싸움 뿐입니다. 하나님께서 내어버려 둔 사람들도 있습니다.

====================

연동형비례대표제를 김성태가 거부를 하고 퇴임한후

나경원 원내대표가 들어 오면서 아무런 제동장치도 없이 5당 원내대표 합의를 해 주는 바람에 연동형 비례대표제도 라는 기이한 선거법이 오늘에 이르게 된 것으로서 전적으로 야당 원내대표의 무지에서 비롯된 잘못이 있고

친박에 얹혀서 국회직 인선을 함으로써 당을 도로 친박당으로 만들었고

...

장외투쟁을 하다가 아무런 성과없이 원내로 복귀해서 맹탕 추경으로 국민들을 허탈하게 만들었다.

패스트트랙때는 아무런 대책없이 일부 국회의원들이 반발 함에도 불구하고 몸싸움에 내몰아 58명의 정치 생명을 위태롭게 만들었고

자신이 변호사라면서 모든 책임을 지겠다고 했지만 과연 그 사건에서 나 변호사의 역할이 있는지 나는 의문을 갖는다.

조국청문회도 오락가락,갈팡질팡 청문회로 만들더니 드디어 여당 2중대 역할이나 다름없는 합의를 해 주었다.

청문회를 거치고 나면 무슨 명분으로 국조.특검을 주장 하려는가?

이제 야당 그만 망치고 즉시 내려 오는 것이 야당을 바로 세우는 길이다.

좀더 공부하고 좀더 내공이 있어야 야당 원내 대표를 할수 있었는데 너무 일찍 등판 했다.

폐일언 하고

당의 내일을 위해 그만 사퇴 하는 것이 옳다.

품위있게 사퇴해라.


 
기사입력: 2019/09/04 [20:37]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민간인 여러분 국가가 내려준 칼끝을 공직자들과 재벌들에게 겨눕시다
이전 1/29 다음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등록번호:서울아01027|등록일자: 2009년 11월 13일
|회장;김원철|부회장;김종길|발행인:신상돈|편집위원장;김동수|주필:천상기|편집국장:주하영|본 신문의 기사 내용과 사진의 관계는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실황 영상 내용 등은 본 신문의 뜻과는 무관합니다. 본 기사 외에 발언 내용들은 발행인 시위-집회 발언 초안들입니다. E-mail - wbctimes@hanmail.net 주소: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503-504호 :02-3148-0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