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민주통치해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두운 밤에 캄캄한 밤에 새벽을 찾아 떠난다 종이 울리고 닭이 울어도 내 눈에는 오직 밤이었소 우리가 처음 만난 그때는 차가운 새벽이었소" 사설] 류삼영 "닭의 목을 비틀어도 새벽은 온다.. 침묵하면 역사의 죄인 될 것" [뉴시스Pic]
실로암 - 소진영 인도 | 마커스워십입니다. 기사와는 물론 아무 관계가 없습니다.
 
국제타임스
 
 
어두운 밤에 캄캄한 밤에
새벽을 찾아 떠난다
종이 울리고 닭이 울어도
내 눈에는 오직 밤이었소
우리가 처음 만난 그때는
차가운 새벽이었소
주님 맘속에 사랑 있음을
나는 느낄 수가 있었소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어두운 밤에 캄캄한 밤에
새벽을 찾아 떠난다
종이 울리고 닭이 울어도
내 눈에는 오직 밤이었소
우리가 처음 만난 그때는
차가운 새벽이었소
주님 맘속에 사랑 있음을
나는 느낄 수가 있었소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우리가 처음 만난 그 때는
차가운 새벽이었소
주님 맘속에 사랑 있음을
나는 느낄 수가 있었소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오 주여 당신께 감사하리라
실로암 내게 주심을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나에게 영원한 사랑 속에서
떠나지 않게 하소서

 
기사입력: 2022/07/26 [16:57]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하나님께서 애독하시는 국제타임스
이전 1/9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