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권
사회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BH엔터테인먼트의 떠오르는 샛별 박서경, KBS 드라마 스페셜 ‘폭염주의보’로 눈도장!
 
記者 이상식
 
 
BH엔터테인먼트의 주목할 만한 신인, 박서경이 KBS 드라마 스페셜 ‘폭염주의보’에 출연한다.
▲ 배우 박서경 제공: BH엔터테인먼트     © 국제타임스

박서경은 2009년 생으로 올해 15세다. 아역 배우로 연기 활동을 시작해 점차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박서경은 2020년 영화 ‘조제’의 한지민 배우의 아역 어린 조제, 2021년 MBC ‘옷소매 붉은 끝동’의 원빈 홍씨 역, tvN ‘아일랜드’에서 어린 원정 역 등 아역답지 않은 놀라운 연기력으로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만족감으로 탈바꿈시켰다.

올해 BH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은 박서경은 오는 11일 방송을 앞둔 ‘폭염주의보’에서 이준(문우진)이 전학 간 학교의 같은 반 학생이자 사춘기 소녀 한여름 역을 맡았다. 한때 전학생이었던 여름이 비슷한 혼란을 겪고 있는 이준에게 도움을 주면서 두 사람의 성장 스토리가 어떻게 그려질 지 귀추가 주목된다.

또한 박서경은 ‘폭염주의보’ 촬영 당시 선생님과 함께 대구 사투리를 학습하며 스스로 깊은 고민 끝에 본인이 원하는 방향성을 정확히 캐치해서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 BH엔터테인먼트는 “아역 배우로 데뷔한 박서경은 어느 기성 배우들과도 조화롭게 연기 호흡을 펼치는 연기적 강점을 갖고 있다. 특유의 선한 매력이 작품의 캐릭터를 만났을 때 시청자들의 집중도를 높이게 만든다. 어린 나이임에도 배역의 감정과 상황을 이해하려는 노력이 크고, 박서경이 고유하게 갖고 있는 섬세한 감정선을 본인만의 스타일로 잘 풀어내는 것이 앞으로의 행보가 더 기대되는 이유”라고 전했다.

BH엔터테인먼트의 새 식구가 된 박서경은 “연기할 때 정말 좋고 행복한 감정이 든다. 이런 나의 연기를 보는 분들도 잠시나마 행복을 느낄 수 있으면 좋겠다. 연기와 작품을 통해서 많은 분들과 공감하고 위로와 감동을 주는 배우가 되고 싶다. 오랫동안 따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며 소신 있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신예 박서경이 소속된 BH엔터테인먼트는 고수, 김고은, 박보영, 박성훈, 박유림, 박지후, 박진영, 박해수, 션리차드, 안소희, 우효광, 유지태, 이병헌, 이지아, 이진욱, 이희준, 정우, 정윤재, 정채연, 조복래, 조혜정, 주종혁, 추자현, 카라타 에리카, 한가인, 한지민, 한효주, 홍화연이 소속된 배우 전문 글로벌 매니지먼트사다.

 
기사입력: 2023/11/07 [11:05]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복 많이 받으십시요-행복하십시요-승리하십시요
이전 1/14 다음
범민당 활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