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권
사회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MBC ‘열녀박씨 계약결혼뎐’ 배우 조복래, 완벽하지만 부족한, 웃음버튼 ‘홍비서’ 연기 맹활약!
 
국제타임스
 
 
배우 조복래가 MBC 새 금토드라마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의 웃음버튼으로 주목받고 있다.

조복래가 출연하는 MBC 새 금토드라마 ‘열녀박씨 계약결혼뎐’(극본 고남정, 연출 박상훈, 제작 초록뱀미디어)은 죽음을 뛰어넘어 2023년 대한민국에 당도한 19세기 욕망 유교걸 박연우(이세영)와 21세기 무감정 끝판왕 강태하(배인혁)의 금쪽같은 계약결혼 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로 지난 25일 첫 방송 이후 닐슨 코리아 기준 전국 5.9%, 수도권 5.8%, 2049 1.7%, 분당 최고 시청률 8.8%를 기록,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조복래가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에서 연기한 ‘홍성표’는 극중 철벽남 ‘강태하’(배인혁)의 비서로, 두 사람 사이에는 끈끈한 애정과 더불어 넘치는 웃음이 가미되어 있다. 방송 전부터 배인혁과 ‘환장의 호흡’을 예고한 만큼 조복래의 코믹 활약은 굉장했다. 강태하의 곁을 지키며 평소 감정을 잘 표현하지 않던 그에게 홍성표는 “대표님 지금 짜증나셨습니까?”라고 되묻는 등 세심하게 그의 감정을 케어(?)하며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한편, 성표는 극중 박연우(이세영)과 강태하의 결혼식의 사회를 보던 도중, ‘신랑신부 키스타임 삭제’ 부분을 대본에서 눈치채지 못한 채 큰 소리로 선창해 연우와 태하를 곤경에 처하게 만들었다. 성표는 계속해서 태하를 도와 연우를 찾는 가운데, CCTV를 확인해가며 연우의 위치를 파악하고 민첩하게 움직인다. 이처럼 성표는 태하의 일거수일투족에 집중하는 우직하고 능력 있는 비서이지만 완벽한 듯 어딘가 부족해 보이는 허당기 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주 금요일 공개될 ‘열녀박씨 계약결혼뎐’ 3회에서는 성표와 사월(주현영)의 운명적이고도 우연한 만남이 예고되어 있어 앞으로 두 사람 사이에 펼쳐질 이야기에도 관심이 집중될 예정이다.  또한 연우와 태하의 애정전선을 적극적으로 지지하는 성표의 러브라인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조복래가 출연하는 드라마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은 매주 금, 토 오후 9시 50분 MBC에서 방송되며, 조복래는 주연을 맡은 영화 ‘정보원’의 촬영을 모두 마치고 개봉을 앞두고 있다.

 
기사입력: 2023/11/30 [10:14]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복 많이 받으십시요-행복하십시요-승리하십시요
이전 1/14 다음
범민당 활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