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권
사회 > 연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JTBC <끝내주는 해결사> 배우 강기영, 첫방 D-1!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 공개!
 
記者 이상식
 
 
강기영이 ‘끝내주는 해결사’로 돌아온다.

JTBC 새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극본 정희선/ 연출 박진석/ 제작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SLL)가 오는 3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나쁜 사람 냄새를 기가 막히게 맡고 물면 놓지 않는 끈기를 가진 ‘셰퍼드’라고 불리는 인물 ‘동기준’ 역을 맡은 강기영의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극 중 강기영은 이혼 해결업체 솔루션의 자문 변호사이자 김사라(이지아)의 비즈니스 파트너로, 스마트한 외모와 유쾌한 말투, 쿨내 나는 성격에 검사 재직 당시 남서부지검 동기 중 기소율 1위를 달성할 정도로 능력을 갖춘 인물이다. 그러나 기준은 일련의 사건을 계기로 검사 옷을 벗은 후 솔루션에 스카우트를 받아 자문 변호사로 들어가게 되고, 그곳에서 사라와 환상의 콤비 플레이를 선보이게 된다.

강기영은 전작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에서 악역을 맡아 기존에 보여준 이미지와 180도 다른 캐릭터로 신선함을 안긴 것에 이어, 이번 ‘끝내주는 해결사’에서는 처음으로 로맨스 장르 남자 주인공을 맡아 새로운 도전을 펼친다. 소속사 나무엑터스가 공개한 포스터 비하인드 스틸에는 동기준으로 분한 강기영의 모습이 전해져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는다. 강기영은 일명 ‘셰퍼드’라는 별명을 지닌 기준의 단단한 눈빛을 보여주는가 하면, 온화하면서도 유쾌한 미소로 극 중 사라와 러브라인을 이어갈 기준의 순애보 모먼트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전작 ‘오 나의 귀신님’, ‘김비서가 왜 그럴까’, ‘열여덟의 순간’,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 등 여러 작품을 통해 선역과 악역을 오가며 어떤 역할이든 소화하는 ‘캐릭터 소화제’ 강기영이 그리는 ‘끝내주는 해결사’는 과연 어떤 매력으로 우리 곁에 다가올지 귀추가 주목된다.

강기영 주연의 JTBC 새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는 오는 31일(수) 저녁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기사입력: 2024/01/30 [12:18]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복 많이 받으십시요-행복하십시요-승리하십시요
이전 1/14 다음
범민당 활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