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존경하는 5천만 권리국민 여러분, 공직자는 품행이 바르고 정직해야합니다. 그렇지 못한 깡패 공직자들은 색출합시다. 공직자 교육대 창설합시다. 그리하면 누구든지 근검절약만하면 평화롭게 잘 살수 있습니다.
지금까지의 인사청문회 인물들 국민들은 비웃고 있습니다. 정직하고 성실한 자 없으면 대통령 혼자서 하십시요. 부처가 많다고 세분화 했다고 공무원 수가 많다고 유익하지 않습니다. 망조일수가 있습니다. 지식과 능력 있는 자 분별력이 탁월한 우리가 알려드립니다.
 
국제타임스
 
 
불확실 불신의 시대에선 암행어사 제도 필히 있어야 합니다.

 
기사입력: 2021/03/21 [14:36]  최종편집: ⓒ 국제타임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신상돈 대표총재기자 "이재명이와 윤석열이 관련수사 이달 중으로 끝냅시다"

보라 네게 노하던 자들이 수치와 욕을 당할 것이요 너와 다투는 자들이 아무것도 아닌 것 같이 될 것이며 멸망할 것이라
네가 찾아도 너와 싸우던 자들을 만나지 못할 것이요 너를 치는 자들은 아무것도 아닌 것 같고 허무한 것 같이 되리니

신상돈 대표총재 선교사 "주여! 정치인과 경찰, 노하여 주시옵소서! 수년 내에 이 땅 고쳐주시옵소서!"

보라 내가 너를 이가 날카로운 새 타작기로 삼으리니 네가 산들을 쳐서 부스러기를 만들 것이며 작은 산들을 겨 같이 만들 것이라
네가 그들을 까부른즉 바람이 그들을 날리겠고 회오리바람이 그들을 흩어 버릴 것이로되 너는 여호와로 말미암아 즐거워하겠고 이스라엘의 거룩한 이로 말미암아 자랑하리라

윤석열, 성령의 은사를 구하라. 모든 국민이 성령의 열매를 맺게하라. 특히, 예언하기를 힘쓰라. 선지자에 대해서도 공부하라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등록번호:서울아01027|등록일자: 2009년 11월 13일
|회장;김원철|부회장;김종길|발행인:신상돈|편집위원장:이배영|주필:천상기|편집국장:이광석|본 신문의 기사 내용과 사진의 관계는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E-mail - wbctimes@hanmail.net 주소: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503-504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