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씨, 申선생하고 대화 한번 해보시겠어요. 사설] 정세균 "윤석열, 검사밖에 안 해봤지 않나…정치한다면 국가에 불행"
...
[크고 쌔카만 기사딸린 관용차 달라. 우리도 바로 사용해야 한다. 경찰은 호위 좀 해줘라. 경찰이 올린 건이다. 사설] 공수처 찾은 곽상도 "나도 관용차 타고 조사받고 싶다"
...
[정씨, 우리가 누구요. 우리는 빠질겁니다. 정씨가 주목됩니다. 현제 정씨 직책이 총리 위원인가요, 고문인가요. 사설] 정세균 “미국이 백신 금수조치? 깡패들이나 하는 짓···우리가 구경만 하겠나”
...
[경찰하고 싸운겁니다. 몸싸움은 손과 발은 사용하지 않는겁니다. 검찰, 수사의뢰한다. 사설] 국민의힘 "김명수 사퇴하라" 대법원 앞 격렬 시위..몸싸움도
...
[사무처 직원들과 경찰들은 승리 전에도 기고만장 취해있었습니다. 고소-고발 예정입니다. 사설] 2주 만에 다 까먹었다..'한번 승리'에 취해 퇴행하는 국민의힘
...
[다음 주에도 계속해야한다는 주장도 있다. 사설] "김명수 차 막아라" 국민의힘, 대법원 앞에서 육탄전 벌여
...
[우리는 주씨도 경찰도 안믿는다. 팩트다. 사설] 경찰에게 저지 당하는 주호영 당 대표 권한대행
...
[정씨, 그렇게 말씀하시니 주겠어요. 오히려 보복할 듯. 사설] 정세균 "美 백신 못준다? 깡패들이나 하는 짓을 하겠나?"
...
[국민 여러분, 누굴 믿습니까. 아무리 봐도 예수님 밖에는 없습니다. 검찰은 경찰을 믿더라구요. 사설] 檢, 김진욱 공수처장 소환조사 검토..'이성윤 특혜' 허위보도자료 의혹
...
[학생 여러분-국군 장병 여러분, 이 나라 안녕과 질서도 바로 잡아주십시요. 이게 나랍니까? 사설] 육군32사단 "코로나로부터 시민 건강 지키겠습니다"
...
[이넉연, 갑질 경찰부터 해결해야. 사설] 다시 '초심'으로 민생부터..이낙연의 새 출발?
...
[국민의힘이 더 더럽답니다. 고로 국민 정치해야. 사설] 文정권 심판한 2030은 왜 국민의힘엔 마음 주지 않나
...
[임씨, 글렀다. 문재인 대통령님, 국민 말을 믿어주십시요. 검찰, 경찰보다는 국민 말을 믿기 바랍니다. 사설] 5년간 안내다.. 임혜숙, 장관지명 직전 미납세금 지각납부
...
[노소영 여사, 노재헌 선생, 정치하십시요. 창당에 합류하라. 사설] "아버지 대신"..노태우 전 대통령 장남 5·18묘지 또 참배
...
[경찰과 전쟁 중인데,,세상에 이런 여야당 없다. 우리 국민이 여야당과 경찰 해체시키겠다. 사설] 김성주 "코로나와 전쟁 중인데..전세계에 이런 야당 없다"
...
[金, 공직자들 정신 바짝 차려야합니다. 최고의 갑질 경찰부터 청소 시작해서 4청교육대까지 갑시다. 사설] 김부겸 "백신 확보 안되고 국민건강 무신경한 것처럼 가짜뉴스 전파돼"
...
[경찰이 경비 서준다. 사설] 국민 10명 중 6명 만성적 울분상태.."원인 1위 부패한 정치"
...
[가까운 시일내에 육군 훈련소에 입소해보십시요. 사설] 김부겸, 재산 12억9천만원에 1주택… 병역은 면제
...
[이씨, 뭘 보고 예측합니까. 우리는 영감입니다. 사설] 이재명 "尹, 매우 오래 준비한 듯..대선 1대 1 구도될 것"
...
[경찰 없는 세상이 낙원 아닐까요. 김부겸, 해봅시다. 사설] 김부겸, 홀로 시내버스 귀가..SNS 시민 목격담 화제
...
[4인1색, 모두 훌륭하다. 사설] 비슷한듯 다르다?…4인4색 국민의힘 원내대표 후보 뜯어보기
...
[김부겸, 경호원과 경찰 멀리하세요. 국민이 사랑합니다. 국민이 경호합니다. 경호원과 경찰이 불쾌할 때가 너무 많습니다. 사설] 김부겸, 홀로 시내버스 귀가..SNS 시민 목격담 화제
...
[박범계-김진욱, 사회기강(경제기강)도 확실히 잡아야합니다. 기본이 없는 나라 우리 나라 존 나라. 사설] 장성민 "이재용 사면해야…반도체 총괄 지휘자, 국익 관점서 결단"
...
[국익을 돈으로 판단하니 대한민국은 이미 개똥됐다. 당신 집안회의는 안봐도 알겠네요. 밥쌍머리 경제학의 대가들입니다. 손주들이 욕한다. 개들이 짖는다. 사설] 장성민 "이재용 사면해야…반도체 총괄 지휘자, 국익 관점서 결단"
...
[김부겸, 언제고 지구대나 파출소 가셔서 노마스크 경찰 촬영해보십시요. 사설] 김부겸, 홀로 시내버스 귀가..SNS 시민 목격담 화제
...
[정씨 이름 팔려다가 귀 쌰대기 맞을 뻔. 사설] 종부세 ‘세금 폭탄’ 아니라던 정세균 “중산층까지 확대 안돼”
...
[마스크 쓰기도 거부하는 경찰 등 공무원들이 돈 대야. 사설] 중대본 "코로나19 한시 생계지원비 가구당 50만원 지급"
...
[바다가 산들을 덮을 듯. 너희가 죄 사할 권한이 있느냐? 사설] 빗발치는 이재용 사면 요구, 법조계 "대통령 결단 있으면 가능"
...
[자기 인생 길이나 걱정들 하시라. 취직은 안 됩니다. 사설] “넋 놓는 게 애국”이라는 진중권 조롱에 황교안 “그럴 자신 없다”
...
[야당과 당정청을 개털로 보기때문인 듯. 사설] '거짓 근무'로 초과수당 착착 챙긴 공무원들, 왜 사라지지 않나요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245 
민간인 여러분! 하늘과 땅과 국가가 내려준 칼끝을 공직자들과 재벌들에게 겨눕시다
이전 1/286 다음

못하겠으면 지금이라도 그만두십시요. 경찰 및 공직자 감시 요원으로 원하는 아르바이트 학생은 모두 취직시키십시요. 2021년 4월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토정로31길 35

[최 윗선 수사하라] 오세훈 유세에 수십명의 경찰들이 신상돈 대표총재기자의 손목을 꺽는 등 하찮은 기술로 완전 통제했다. 국회는 김창룡 경찰청장을 불러야 할 것이다.

[김진욱 공수처장-대검 들여다보십시요] 김종인과 김창룡-장하연 경찰이 초딩 작전으로 신상돈 대표총재기자를 만인의 범인으로 만들려다 실패했다. 고발예정(1)" '천하무적' 국제언론인회-국제감시단-국제선교회 "불법이 힘인줄 아는 인간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김진욱 공수처-대검, 들여다보십시요]"흠도없는 기자를 만인의 개섹끼로 만든 국민의힘 김종인과 김창룡 경찰청장-장하연 서울 청장, 고발 예정(2)" '천하무적' 국제언론인회-국제감시단-국제선교회 "불법이 힘인줄 아는 인간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등록번호:서울아01027|등록일자: 2009년 11월 13일
|회장;김원철|부회장;김종길|발행인:신상돈|편집위원장:이배영|주필:천상기|편집국장:이광석|본 신문의 기사 내용과 사진의 관계는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실황 영상 내용 등은 본 신문의 뜻과는 무관합니다. 본 기사 외에 발언 내용들은 발행인 시위-집회 발언 초안들입니다. E-mail - wbctimes@hanmail.net 주소:서울시 종로구 당주동 미도파광화문빌딩 503-504호 :02-3148-0111